朴대통령, 페이스북 CEO 저커버그 접견.. 창조경제·벤처 활성화 논의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구종률 기자
기사입력 2013-06-18 [09:58]

박근혜 대통령은 18일 청와대에서 페이스북의 공동 창업자인 마크 저커버그(Mark Zuckerberg) 최고경영자(CEO)를 접견했다.
 
이번 접견은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저커버그의 요청에 의해 약 30분간 진행됐으며 페이스북 측에서는 저커버그 CEO 외에 마른 리바인(Marne Levine) 공공정책 담당 부사장과 다니엘 로즈(Daniel Rose) 파트너십 및 운영담당 부사장도 자리를 함께 했다.
 
이날 접견에서 박 대통령은 저커버그 CEO와 창조경제 구현, 벤처기업 창업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저커버그 CEO는 페이스북 입장에서 매우 중요한 시장인 한국에 대한 투자를 계속해 나갈 계획이며, 한국의 중소·벤처기업들이 페이스북의 소셜 플랫폼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기를 희망하며 한국의 창조경제 추진을 위해 협력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 4월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주인 빌 게이츠 테라파워 회장과 구글의 래리 페이지 회장을 각각 만나 창조경제에 대한 구상을 설명하고 조언을 구한 바 있다.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은 창조경제에 부합하는 정보통신기술 분야 전문가들과의 만남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듣고 있으며, 향후 정책 추진과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저커버그는 박근혜 대통령을 예방한 뒤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를 방문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또는 신종균 IM(IT·미디어)부문 사장을 만나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구종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박근혜대통령,저커버그,페이스북CEO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