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과 성과 - 국민체감 2014' - 朴 대통령, 오늘 신년 정부부처 업무보고 청취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맹인섭 기자
기사입력 2014-02-05 [07:06]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5일) 오후 '실천과 성과 - 국민체감 2014'란 주제로 청와대에서 '17부 3처 5위원회'와 중소기업청 등을 대상으로 신년 정부부처 업무보고를 받는다. 

'실천과 성과 - 국민체감 2014'란 주제는 올해가 집권 2년차인 만큼 이번 업무보고를 통해 주요 국정과제의 이행계획을 구체적으로 마련해 실천하고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거두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오늘 업무보고는 국정평가 종합분야에 대한 국조실과 법제처, 권익위의 보고가 진행되는데, 국조실의 경우 지난해 업무보고에서는 가장 마지막에 배치됐지만 올해는 첫 순서로 앞당겨졌다는 특징이 있다.
 
정부 1년차 업무성과에 대한 자체평가를 심도 있게 실시하고 이를 바탕으로 업무보고에서 부족한 부분을 보완·발전시킬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에 준한 것이다.

따라서 국조실이 국정과제 평가 결과를 먼저 보고하면 이어 각 부처가 이를 반영한 업무보고를 한다는 의미다. 정부는 지난해 말부터 국조실을 중심으로 140개 국정과제에 대한 부처별 수행평가를 진행해 왔다. 

이밖에 국조실은 오늘 업무보고에서 140개 국정과제별 평가 결과와 우수 정부부처 선정 결과를 박 대통령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의 업무보고는 지난해 42일에 걸쳐 진행했던 업무보고를 절반 수준인 20일 내에 끝마친다는 계획 아래, 업무 연관성이 큰 2~4개 기관을 하나로 묶어 오는 24일까지 9차례에 걸쳐 업무보고가 진행될 예정이다.
 
mis728@sisaorea.kr
맹인섭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박대통령,업무보고,국민체감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