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광대역 LTE-A X4' 서비스 상용화 개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장혜원 기자
기사입력 2015-01-20 [09:22]

▲ KT 모델들이 삼성 '갤럭시노트4 S-LTE'를 이용해 광대역 LTE-A X4 체험서비스를 직접 해보고 있다.    

[시사코리아=장혜원 기자] KT는 전 고객을 대상으로 기존 LTE보다 4배 빠른 '광대역 LTE-A X4' 서비스 상용화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4 S-LTE' 공식출시에 맞춰 오는 21일부터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갤럭시노트4 S-LTE는 삼성전자 플래그십(Flagship) 모델로 기존 갤럭시노트4의 장점인 S펜과 강력한 카메라 기능을 동일하게 구현하는 현재 유일하게 4배 빠른 '광대역 LTE-A X4' 서비스가 가능한 단말이다. 출고가는 95만7000원(VAT 포함)이며 색상은 블랙, 화이트, 실버, 핑크 총 4가지다.

KT는 국내 최다 전국 10만 광대역 LTE 기지국을 기반으로 전국 85개 시에 '광대역 LTE-A X4' 상용망을 구축했다. 지난해 12월 28일에는 국내 최초로 '광대역 LTE-A X4' 체험존을 열어 4배 빠른 LTE를 선보였으며 '체험용' 단말로 고객 체험단을 운영해 서비스 품질에 대해 검증을 시행한 바 있다.

광대역 LTE-A X4에는 3밴드 LTE-A라 불리는 '쿼드(Quad) LTE 기술'이 적용된다. 쿼드 LTE 기술은 광대역 주파수 1.8GHz에 900MHz와 2.1GHz 주파수 대역을 묶어 대역폭을 넓게 활용하는 기술로 고속도로 2차로를 4차로로 늘리면 차량 소통이 원활해지고 속도가 빨라지는 원리와 비슷하다. 이를 통해 광대역 LTE-A X4는 기존 LTE 다운로드 속도인 75Mbps보다 4배 빨라진 최고 속도 300Mbps를 구현하게 되며 특히 데이터 트래픽 분산 효과가 뛰어나 고객들은 도심의 인구 밀집 지역에서도 빠르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3밴드 LTE-A를 세계 최초로 경험할 수 있는 갤럭시노트4 S-LTE는 전국 올레매장 및 올레샵(shop.olleh.com)을 통해 내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특히 KT에서 구입 시 약정기간 없이 이용기간 내내 할인 받을 수 있는 순액요금제를 선택하고 신한, 현대, 국민, 롯데카드 등과 제휴된 '슈퍼 세이브 카드'를 이용하면 최대 36만원 선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어 고객들은 세계 최초로 상용화된 광대역 LTE-A X4 서비스를 보다 경제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KT는 광대역 LTE-A X4 세계 최초 상용화를 기념해 갤럭시노트4 S-LTE를 구매하는 고객 전원에게 내달 17일까지 삼성전자 정품 배터리팩 쿠폰을 제공한다.

또 해당기간 구매고객 중 40명을 추첨해 갤럭시노트4 S-LTE와 연동해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을 느낄 수 있는 삼성전자 '기어VR'을 무료로 증정할 예정이다.

KT 디바이스본부장 이현석 상무는 "KT는 모든 고객이 이용할 수 있는 광대역 LTE-A X4 '진짜' 세계 최초 상용화를 위해 1년에 걸친 네트워크 구축과 1개월 간의 고객 체험단을 운영해 완벽한 서비스 검증을 마쳤다"며 "앞으로 광대역 LTE-A X4가 적용된 다양한 단말 라인업을 갖추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고객들께 지속적으로 제공해 드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혜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