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판에서 상시 판매 제품으로…오리온, 포카칩 2종 정식 출시

가 -가 +

윤혜진기자
기사입력 2019-10-01 [09:07]

 - 여름 한정판 완판, 인기 힘입어 구운마늘맛’, ‘땡초간장소스맛

    정식 출시 결정

 - 서양 원조 과자 감자칩에 가장 한국적인 맛 더해… ‘국민스낵명성

    이어갈 것

 

      

오리온은 한정판으로 선보였던 포카칩 구운마늘맛’, ‘포카칩 땡초간장소스맛’ 2종을 상시 판매 제품으로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지난 7월 출시한 포카칩 햇감자 한정판 3 9월까지 누적판매량 270만 봉, 매출액으로는 30억 원을 돌파하며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 속에 완판됐다.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식재료를 더해 남녀노소 모두에게 고루 사랑을 받았다고. 오리온은 공식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상시 제품으로 출시해 주세요”, “계속 먹고 싶어요등 소비자들의 요청이 지속적으로 이어지자 가장 반응이 좋았던 포카칩 구운마늘맛포카칩 땡초간장소스맛을 정식 출시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정식 출시되는 포카칩 2종은 한국인의 맛을 콘셉트로 대표적인 서양 원조 과자인 감자칩에 한국인의 밥상에 가장 많이 올라오는 마늘, 고추 등의 국내산 식재료를 사용한 것이 특징. 감자의 고소함에 각각 은은한 마늘 풍미와 청양고추를 넣은 간장소스의 중독적인 맵단짠(맵고 달고 짠)맛이 어우러졌다.

 

1988년 출시된 포카칩은 생감자를 그대로 썰어서 만든 오리온의 간판 스낵으로 지난 17년 동안 생감자스낵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 지난해 국내 누적매출액 14천억 원, 누적판매량 17억 봉지를 돌파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한국인의 맛포카칩에 대한 예상치 못한 소비자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정식 출시를 결정하게 됐다기존 오리지널, 어니언맛과 함께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며 국민스낵명성을 이어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료제공:오리온)

 

 

윤혜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