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코로나19 고통 분담’ 버스공영차고지 사용료 60%↓

6개월간 4억9500원→1억9800만원

가 -가 +

김덕주기자
기사입력 2020-03-23 [08:06]

    

     

 

성남시는 코로나19’ 고통 분담 차원에서 자체 운영하는 버스공영차고지(수정구 사송동) 사용료를 오는 7월까지 6개월간 60% 내리기로 했다.

 

버스공영차고지에 입주한 10개 업체(버스 총 581)6개월간 49500만원인 사용료를 19800만원(40%)만 내면 된다.

 

사용료 인하는 공유재산법 및 물품관리법 시행령개정안이 324일 공포되면 공유재산심의회의 심의 절차를 거쳐 바로 시행한다.

 

인하율은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2월로 소급 적용한다.

 

성남시 대중교통과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영난을 겪는 버스 업계를 지원하려고 버스공영차고지 사용료 한시 인하 방침을 정했다고 말했다.

 

 

김덕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