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영생관리사업소, 시신운구 자동운송 운영

가 -가 +

김덕주기자
기사입력 2020-05-29 [14:20]

 

성남시는 갈현동 영생관리사업소에 있는 화장장의 화장 운구 방식을 기존의 수동방식에서 61일부터 자동운구 방식으로 변경해 운영한다.

 

이를 위해 최근 자동 운송대 4대를 설치했다.

 

그 동안 유가족들이 직접 시신을 들고 화장로까지 운송하던 방식은 중정 입구에서부터 화장로까지 전 구간을 자동운송으로 방식으로 바뀌게 된다.

 

성남시 영생관리사업소는 1(07:00)부터 8(14:00)까지 총 1일 최대 52구 까지 처리할 수 있으며, 유가족은 중정에서 바로 관망실로 이동하여고인의 가시는 길을 직접 관망하면 된다.

 

 

 

 

 

김덕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