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김소형 채널H네트워크와 ‘간편건강보험 헤밀레플랜’ 공동제휴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임병석기자
기사입력 2024-02-27 [09:04]

▲ 지난 6일 서울시 강남구 DB금융센터에서 DB손해보험 강경준 부문장(왼쪽)과 채널에이치네트워크 김소형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시진제공= DB손해보험     ©

 

DB손해보험(대표 정종표)은 지난 6일 DB금융센터에서 채널에이치네트워크(대표 김소형)와 함께 간편건강보험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채널에이치네트워크는 160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유튜브채널'김소형채널H' 및 힐링채널H를 운영하는 소셜미디어 기업으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차원의 셀프테라피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DB손해보험과 채널에이치네트워크가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협력관계를 구축하여 보유 보험의 공백없는 리모델링과 건강보험 시장의 올바른 가입 문화를 정착시키고자 진행되었다. 

 

 나에게맞춘간편건강보험은 DB손해보험 창립60주년을 기념해 출시한 유병력자들을 위한 간편고지보험으로, 출시된지 보름만에 가입 2만건을 기록했했다. 김소형 헤밀레플랜은 최신담보인 ‘전이암진단비’, ‘4대순환계질환진단비’와 더불어 셀프부양시대에 맞는 ‘간병인사용 질병/상해일당’담보 등으로 구성되어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선진화된 노후대비 문화발전 및 신뢰할 수 있는 보험가입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임병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