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중원도서관, 시민이 선택한 올해의 책 ‘일곱 할머니와 놀이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덕주기자
기사입력 2024-02-27 [13:50]

남도시개발공사 산하 중원도서관은 2024년 올해의 한 책으로 일곱 할머니와 놀이터그림책이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4년 올해의 한 책으로 일곱 할머니와 놀이터그림책이 선정됐다.


올해의 한 책은 사서와 평생교육 강사가 4권의 도서를 추천하고, 메타버스 플랫폼 등을 활용한 투표를 통해 시민에게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도서다.

 

이번에 선정된 일곱 할머니와 놀이터는 한국출판문화상을 수상한 구돌 작가의 그림책으로, 평범한 듯 비범한 일곱 할머니의 떠들썩한 한낮 대소동을 통해 보이지 않는 시간의 힘을 이야기하는 책이다.

 

중원도서관은 상반기 중 한 도서관 한 책 읽기사업을 알리는 공간을 조성해 올해의 한 책등 도서를 홍보할 예정이다.

 

아울러 2024나답게 나이 듦 액티브 시니어 세대 공감을 주제로 작가와의 만남 등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연계한 한 책 읽기 운동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중원도서관은 2010년부터 한 도서관 한 책 읽기사업을 추진하며 시민과 함께 읽을 도서를 선정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책 읽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김덕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