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조국 장관, 수사검사와 통화는 직권남용 김영란법 위반"

가 -가 +

김재순 기자
기사입력 2019-09-27 [18:09]

▲ 자유한국당 이은권 김현아 의원이 27일 검찰을 방문, 조국 법무장관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하고 있다.     ©


자유한국당은 조국 법무부 장관이 자택 압수수색 당시 수사검사와 통화한 것과 관련해 직권남용과 김영란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한국당 김현아·이은권 의원은 27일 대검찰청을 방문해 조 장관에 대해 고발장을 제출했다.

 

이들 두 의원은 고발장 접수에 앞서, "법무장관은 구체적인 사건은 검찰총장만 지휘하게 돼 있는데 법무부 장관이 수사 검사에 직접 전화에서 신속하게 하라는 건 권한을 남용한 것이라면서, 설령 부탁이라고 해도 부정한 청탁"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이 27일 조국 법무부 장관이 자택 압수수색 당시 검사와 통화했다는 논란에 대해 자유한국당과 검찰의 내통 의혹을 역으로 제기하며 방어막을 쳤다.

 

전날 대정부질문에서 조 장관과 검찰 압수수색 관계자 간 통화 사실을 주광덕 한국당 의원이 공개한 것을 두고 검찰이 한국당의 '빨대'이자 유착관계를 맺고 있다는 점이 드러난 것이라며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김재순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