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코로나19’ 예방 성품 기탁 줄이어

금광교회 성금 1000만원, ㈜지트리비앤티 마스크 1만개 등

가 -가 +

김덕주기자
기사입력 2020-02-20 [07:26]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을 보태려는 단체·기업의 성품 기탁·기부가 줄을 잇고 있다.

 

수정구 양지동 소재 금광교회는 219일 성남시에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매비 1000만원을 냈다.

 

시는 이날 오후 2시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김영삼 금광교회 담임목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정기탁 기부금 전달식을 했다.

 

받은 성금은 노인, 아동시설 등에 보낼 마스크, 손 소독제를 사는 데 쓰인다.

 

같은 날 분당구 정자동 소재 바이오제약 회사 지트리비앤티(대표이사 양원석)770만원 상당의 KF94 황사마스크 1만개를 성남시에 맡겼다.

 

코로나19 예방 물품 품귀현상 속 어려움 겪는 이들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받은 마스크는 성남시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통해 홀몸 어르신에 전달하기로 했다.

 

앞선 25일과 12일 중원구 상대원동 소재 화장품 연구개발 기업인 한솔생명과학4350만원 상당의 손 세정제 3500개를 기탁해 사회복지시설 등 다중집합시설에 전달했다.

 

분당구 삼평동 소재 항공기 엔진 사업체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211200만원 상당의 손 세정제 200개를 기탁해 지역아동센터에 보냈다.

김덕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