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신협 어부바 멘토링’ 사업 통해 지역사회 아동들에게 조기 경제교육 실시

가 -가 +

최효정 기자
기사입력 2020-05-29 [13:55]

 

-올해로 5년 연속 시행하는 신협 어부바 멘토링 사업은 신협의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활동의 일환

-전국 110개 신협과 113개 지역아동센터의 결연을 통해 지역 아동들의 교육과 성장 지원

-김윤식 이사장, “아동의 교육 권리 증진을 위해 더욱 다양한 사업 펼쳐 나갈 것

    

  2020년도 신협 어부바 멘토링 멘토 역량강화교육 단체 사진

 

 

신협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윤식, 이하 재단)이 올해 5회를 맞는 신협 어부바 멘토링사업 시작에 앞서, 지난 28일 대전 KW컨벤션센터에서어부바 멘토로 선정된 신협 임직원 110여 명에게멘토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본 교육에서는 사업 소개, 우수사례 발표 및 멘토링 기본 개념, 문제 상황별 대처법 등과 멘토링에 필요한 실질적인 지식 및 기술을 전달했다.

 

신협 어부바 멘토링사업은 신협 임직원들이 지역아동센터 소속 아동의 어부바 멘토가 되어 경제교육, 협동 게임, 문화체험 등을 함께 하며 건전한 경제교육 및 성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재단은 2020년 전국 110개 신협과 113개의 지역아동센터 간 결연을 통해 3,000여 명의 아동에게 멘토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5회 신협 어부바 멘토링에 참가해 교육 중인 신협 임직원

 

김윤식 재단 이사장은 신협 어부바 멘토링의 협동·경제 교육 프로그램이멘티가 될 아동과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명확한 비전과 가치관을 함양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신협은 앞으로도 아동의 교육받을 권리를 증진시키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재단의 신협 어부바 멘토링사업은 2016,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와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지난 4년간 2,252명의 멘토가 8,600명의 아동에게 2,488회의 멘토링을 제공했으며, 지속적인 멘토링 사업을 통해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에는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또한, 지난 19일 재단 정기대의원총회에서는 2019년 멘토링 사업에 참가한 8개 우수 신협과 8개 지역아동센터를 선정하여 보건복지부장관상, 신협중앙회장 표창,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상을 시상했다.

 

한편 재단은 아동·청소년의 안전한 보호, 평등한 교육 기회 제공을 위해 아동 보호시설이 미비한 지역에 공립형 지역아동센터를 건립하고, 원어민 영어교실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에게 양질의 영어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협사회공헌재단은어둡고 그늘진 곳에 햇살이 되고자 하는 신협의 역할을 실현하기 위해 전국 신협과 그 임직원이 주축이 되어 2015년 출범한 사회적협동조합이다. 재단은 지난 5월 기준, 누적기부금 200억원을 돌파하는 등 신협의 나눔문화를 확산시킴과 동시에 경제운동교육운동윤리운동을 주제로 지역사회 복리증진을 위해 각 분야에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신협사회공헌재단은 앞으로도 더불어 사는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공익사업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최효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