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616곳 광업·제조업체 경영실태 파악 나서

제품 출하액·수입액 등 14개 항목 방문·인터넷 조사 병행

가 -가 +

김덕주기자
기사입력 2020-07-06 [06:44]

성남시는 오는 7월 7일부터 8월 10일까지 지역 내 616곳 광업·제조업체의 산업활동과 경영실태 파악에 나선다.

정부의 각종 경제정책과 민간기업의 경영계획 수립에 필요한 기초 통계자료를 만들기 위해 이뤄지는 국가승인 통계 조사다.

 

조사 대상은 지난해 말일 기준 10명 이상의 종사자를 둔 광업·제조업 분야 사업체다.

 

성남시 조사 요원(14명)이 각 사업체를 방문해 종사자 수와 연간 급여액, 제품 출하액과 수입액, 유형자산 등 14개 항목을 면접 조사한다.

 

인터넷 조사도 병행한다. 희망 사업체는 면접 조사차 방문하는 조사 요원에게 참여번호를 받은 뒤 이달 31일까지 통계청 경제통합조사 홈페이지(https://www.narastat.kr/ieco)를 통해 조사에 응하면 된다.

 

조사 과정에서 수집한 모든 정보는 통계자료 작성 목적으로만 사용되며, 통계법에 따라 사업체의 비밀은 엄격히 보호된다.

 

조사 결과는 통계청이 내년 1월 확정 공표한다.

김덕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