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닥터유 드링크 비타민 출시

가 -가 +

최효정 기자
기사입력 2020-10-22 [07:30]

 -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에 이어 두번째 RTD 음료

- 한 병을 마시는 것만으로 비타민 7종의 1일 영양성분기준치 100% 각각 충족

- 뛰어난 영양은 물론 망고퓨레, 망고농축액 등 리얼망고를 담아 맛까지 함께

     잡은 제품

    

 

 

 

오리온은 음료수 한 병을 마시는 것만으로도 비타민 7종의 1일 영양성분기준치를 각각 100% 충족할 수 있는 닥터유 드링크 비타민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오리온은 RTD 음료시리즈 2탄으로 비타민을 선택했다. 닥터유 드링크 비타민은 한 병 안에 B1, B2, B3(

나이아신), B5(판토텐산), B6, C, E 7종의 비타민 1일 영양성분기준치 100%을 담은 것이 특징. 비타민 B1은 탄수화물과 에너지 대사에 필요하고 B2B3는 체내 에너지 생성에 비타민 C는 결합조직 형성과 기능유지 및 철의 흡수 등에 필요하다

 비타민 E는 항산화 작용을 통해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 데 필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뛰어난 영양 외에도 망고퓨레, 망고농축액 등 리얼망고 15%를 담아 맛까지 함께 잡았다. 편의점 판매가 기준 1병당 2,000원으로 가성비도 높였다.

 

 

 

오리온은 최근 주 52시간, 워라벨 및 집콕으로 인한 홈트레이닝 등 운동 및 자기관리 트렌드 확산 등에 힘입어 건강 식품 라인업을 지속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첫 ‘RTD(Ready To Drink)’ 제품으로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을 출시했다. 영양이 우수한 우유 단백질을 사용해 18종의 아미노산이 포함된 달걀 2개 분량의 단백질 12g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헬스, 홈트레이닝, 필라테스, 요가, 러닝 등 자기관리를 목적으로 꾸준히 운동하는 소비자들 공략에 성공하며 출시 4개월 만에 누적매출액 29억원, 판매량 260만 개를 돌파했다. 지난해에는 단백질 성분을 강화한 닥터유 단백질바를 출시해 15개월만에 누적판매량 1800만개를 돌파하는 등 단백질 함유 식품 시장을 선도 중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바 타입에 이어 드링크까지 닥터유의 건강한 브랜드 이미지 확장을 지속하고 있다오리온 제주용암수와 더불어 닥터유 드링크 등 음료사업을 그룹의 성장동력으로 키워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료제공-오리온)

 

최효정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