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우울, ‘걷기 여행’으로 이기자!

가 -가 +

남재균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11:18]

  © 관련 사진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코로나 우울을 극복하고 비대면 여행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10월 26일(월)부터 11월 30일(월)까지 ‘따로 함께 걷는 대한민국’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 참가자들은 혼자 또는 가족 단위 소규모로 동네 가까운 곳을 걸으면 된다. ‘두루누비 앱*’의 따라가기 기능을 활용해 걷기길 필수 경유지 3개 지점을 통과하면 비대면 방식으로 완주를 인증받을 수 있다.

 

* 두루누비 앱 - 전국 1,889개 걷기길 코스 개요, 관광명소 제공 등, 누리집(www.durunubi.kr)

 

이러한 방법을 통해 행사 참가자들을 분산시키고 안전한 여행문화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걷기길 구간 완주 결과에 따라 경품을 제공하고 가장 많이 걸은 상위 50명에게는 ‘대한민국 걷기 왕’ 증서와 함께 선물을 증정한다.

 

▲ 1개 구간을 완주한 선착순 4만 명에게는 모바일 문화상품권(5천 원)을, ▲ 3개 구간을 완주한 선착순 5천 명에게는 국민관광상품권(1만 원)을 증정하고, ▲ 5개 구간을 완주한 선착순 100명에게는 완주 명예인증서를 발급한다.

 

‘대한민국 걷기왕’ 시상식은 12월 중에 비대면으로 열린다.

 

문체부 관계자는 “국민들이 따로 함께하는 안전한 걷기 여행으로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희망을 얻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마스크 착용, 2m 거리두기 등 안전여행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키고, 가급적 개인 또는 가족 단위로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남재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