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따뜻한 겨울나기’ 쪽방촌 거주민 후원한다

가 -가 +

김혜은 기자
기사입력 2021-01-26 [18:09]

  

 

(시사코리아 김혜은 기자) 하이트진로가 폭설과 강추위에 취약한 쪽방촌 거주민과 노숙인의 따뜻한 겨울나기 돕기에 나섰다.

 

하이트진로는 서울지역 쪽방상담소(서울역 쪽방상담소, 영등포 쪽방상담소, 동대문 창신동 쪽방상담소)와 서울역 따스한 채움터에 핫팩 1만개와 떡 2500인분을 순차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올해 유독 잦은 폭설과 강추위로 인해 9년간 후원을 이어오고 있는 쪽방촌과 노숙인급식소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지원하게 됐다.

 

하이트진로 측은 “강추위와 폭설,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작은 일부터 나눔을 실천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어려운 이웃을 위한 생활밀착형 나눔 활동을 지속해왔다. 올해도 명절외에 폭염, 수해, 한파 등을 이겨내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혜은 기자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