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마약류 사범’ 집중단속

가 -가 +

남재균 기자
기사입력 2021-02-22 [11:17]

  © 운영자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경찰청은 최근 생활 속으로 확산하는 마약류 범죄를 차단하기 위해 ‘마약류 사범 집중단속’을 3개월(3.1.∼5.31.)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첩보수집 기간 운영: 2월 22일(월)∼2월 28일(일)

 

이번 단속에는 시·도경찰청과 경찰서 전담수사 인력을 중심으로 마약류 불법 유통 사범 검거에 주력할 계획이다.

 

경찰은 작년 ‘불법마약류 유통 근절’을 위해 정부기관 합동 특별단속(10. 23.∼12. 31.)을 실시했다.

 

그 결과 2020년 검거한 국내 마약류 사범은 18,050명으로 2019년(16,044명)보다 12.5% 증가하였고, 마약류사범 단속 이래 최대 검거 인원을 기록했다.

 

익명을 특징으로 하는 누리망(인터넷) 등을 이용한 비대면 마약류 유통행위 및 외국인 밀집지역 중심으로 성행하는 외국인 마약류 범죄 등을 중점적으로 단속한다.

 

또한, 단순 투약자라도 상선을 끝까지 추적하는 것은 물론, 범죄수익에 대해서도 철저히 분석하여 환수하는 등 범죄 연결고리를 차단할 계획이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남재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