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 데이터’ 한 눈에!

가 -가 +

남재균 기자
기사입력 2021-02-25 [15:25]

  © 관련 자료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토교통부는 2월 26일부터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국토교통 분야 데이터를 통합하여 제공하는 서비스를 시작한다.

 

국토교통 분야의 공공데이터는 부동산 실거래가, 버스 도착정보, 항공영상 등 국민체감도가 크고 가치 높은 데이터*를 매년 개방해왔다. 하지만 공공데이터가 여러 곳에 산재되어 제공되고 있어 필요한 데이터를 찾는데 불편함이 제기되어 왔다.

 

* 데이터 - 국토교통 공공데이터 활용 TOP5 : 부동산 실거래가, 항공 정사영상, 건물에너지 사용량, 공동주택관리비, 버스 출·도착정보

 

이에 국토교통부는 창업자 등이 국토교통 분야 공공데이터의 소재를 한 번에 파악하고 관련분석·활용사례 및 창업관련 정보를 종합 제공하는 ‘국토교통 데이터 통합 채널(data.molit.go.kr)’을 구축하였다.

 

‘데이터 통합채널’의 주요 서비스 특징 및 내용은 다음과 같다.

 

데이터 검색 시에 기존 개방되어 있는 데이터뿐만 아니라 국토교통부와 산하기관에서 관리하는 보유 데이터의 검색이 가능하며,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소재지와 연락처 정보도 같이 안내되어 필요시에 원하는 데이터를 직접 요청할 수 있다.

 

이를 위해 통합채널 시스템은 국토교통 분야 데이터를 보유한 약 130개 정보시스템*의 데이터를 연계하여 빠르고 정확하게 찾을 수 있도록 검색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하였다.

 

* 정보시스템 - 자동차종합정보시스템(자동차 365), 건축행정시스템(세움터), 공공데이터포털 등

 

또한, 공공데이터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데이터 기업 또는 창업자의 신규서비스 개발이나 창업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유하기 위해 민관이 참여한 다양한 활용사례와 통계정보를 제공한다.

 

아울러 기타 데이터 활용능력을 겨루는 아이디어 경진대회, 교육지원, 재정지원(창업자금, 사무공간) 등 각종 지원정보도 종합적으로 제공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데이터 통합채널’을 통한 국민들의 국토교통 데이터에 대한 접근성 강화로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국토교통부는 데이터를 보다 적극적으로 개방하는 한편, 안전하게 데이터가 유통·활용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약속했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남재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