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위스, ‘통화스왑’ 연장

가 -가 +

남재균 기자
기사입력 2021-03-02 [10:43]

  © 관련 사진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2021년 3월 1일 한국은행과 스위스중앙은행은 스위스프랑/원 통화스왑 연장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연장계약*에서는 기존 계약(‘21.3.1일 만료)보다 목적을 포괄적으로 정하고 계약기간을 확대하였다.

 

* 연장계약 - 계약금액(100억 스위스프랑/11.2조원)은 기존과 동일

 

(목적)양국 간 금융협력 강화 및 금융시장 기능 활성화(기존: 양국 간 금융협력 강화)

 

(기간) 5년(기존: 3년), ‘26.3.1일 만료

 

스위스는 무제한·무기한 상설 통화스왑 네트워크에 속한 6개 기축통화국(미국·EU·영국·캐나다·스위스·일본) 중 하나이다.

 

양국 통화스왑 갱신으로 금융위기 시 활용가능한 우리나라의 외환부문 안전판(safety net)이 한층 강화된 것으로 평가된다.

 

남재균 기자 news3866@sisakorea.kr

남재균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