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푸르지오 입주민 대상 와인 클래스 개최

작년 11월 서대문 푸르지오 센트럴파크를 시작으로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까지 총 7개 단지 10회 개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장현성기자
기사입력 2024-02-16 [08:58]

 “푸르지오 와인 클래스를 통해 와인 라벨링을 읽고 제가 원하는 와인을 고를 수 있는 안목이 생겼습니다. 처음 입주할 때는 웰컴밀을, 입주 후에는 와인클래스 그리고 추후에는 가든음악회까지 푸르지오 입주민 입장에서 즐겁고 유익했던 이벤트인 것 같습니다.” 대우건설의 아파트 입주 고객 대상 서비스인 ‘푸르지오 와인 클래스’를 수강한 천안 푸르지오 레이크사이드 입주민의 후기이다.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은 입주민들의 풍부한 문화생활을 위해 ‘푸르지오 와인클래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푸르지오 와인 클래스는 기업 대상 와인 교육 전문 업체인 콜라블이 진행을 맡아 한 클래스에 20여명의 입주민들이 2시간 동안 와인에 대한 전반적인 교육을 받는다. 작년 11월 서대문 푸르지오 센트럴파크에서 처음 시작되어 올해 2월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까지 총 7개 단지에서 10회 진행되었다.

 

▲ 사진설명: 과천 푸르지오 라비엔오 입주민들이 와인 시음을 하고 있다. 제공=대우건설     ©

 

 

 ‘푸르지오 와인 클래스’에 참여한 입주민들은 우선 아로마 아로마 : 와인을 코로 가져갔을 때 느껴지는 향

키트 체험과 와인 테이스팅 체험을 한다. 입주민들은 아로마키트를 통해 와인의 대표적인 향에 대한 학습을 하고, 다양한 맛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시간을 가진다. 아로마키트 교육을 통해 좀 더 세밀한 테이스팅이 가능해진 입주민들은 화이트·레드 와인의 주요 품종과 대표 상품을 배운 뒤 직접 시음을 해본다. 이외에도 입주민들은 와인을 올바르게 보관하는 방법, 와인 라벨 읽는 법, 똑똑한 와인 소비자 되는 법들에 대한 교육을 받는다.  

 

 

 대우건설은 다음 달 8일 과천 푸르지오 오르투스에서 11번째 와인 클래스를 개최할 계획이다.  ‘푸르지오 와인 클래스’는 입주민들의 높은 만족도를 바탕으로 ‘푸르지오 가든 음악회’와 함께 대우건설의 입주 고객 대상 서비스인 PRUS+(Pride Up Service)의 대표적인 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입주민들을 위해 단지 내에서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입주 서비스를 발굴해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장현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