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2024년 협력사 신규 등록 진행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이동로기자
기사입력 2024-04-02 [21:12]

                                                                                       이미지제공=두산건설

두산건설(대표이사 이정환)은 2024년 협력사 신규 등록을 진행한다.

 

공고 및 신청일정은 4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1개월이며, 모집 공종은 건축, 토목, 기계, 전기, 가설재 장비 등 총 68개 공종에 대해 등록 접수를 받는다. 이후 재무상태, 시공능력, 기술현황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한 후 6월 24일 결과를 안내할 예정이다.

 

심사 통과 후 등록이 확정되면 2024년 7월 1일부터 2025년 6월 30일까지 1년간 등록 유효기간을 갖게 된다.

 

협력사 등록기준은 신용등급 B+이상과 현금흐름등급 C+이상(한국기업데이터 기준 : CR-3), 부채비율 250%미만, 설립연수 3년이상 등이 기본 요건이다. 철근콘크리트, 철골, 전기, 기계설비 토목 등 일부 공종은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평가도 요구된다.

 

안전항목이 전공종에 필수 평가항목으로 안전보건 조직구축여부와 대외 안전 보건 포상 실적,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에 대해 평가가 진행될 예정이며 미입력시 등록 신청이 불가능 하게 된다.

 

두산건설은 우수한 협력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원가 및 품질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22년부터 1개사 1공종 등록 원칙을 폐지하고, 하나의 협력사가 최대 3개 공종에 대해 등록 신청이 가능하도록 제도를 개선했다.

 

아울러 우수협력사와의 파트너십 강화에도 힘쓰고 있다. 매년 6월 ‘Best Partner’s Day’를 개최하고 최우수협력사 등으로 지정된 협력사에게는 다양한 포상과 함께 KLPGA 정규투어인 ‘두산건설 We’ve 챔피언십’의 프로암 대회에 협력사 임직원을 초청한다. 

 

등록기준 및 신청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두산건설 홈페이지와 두산건설 협력회사 포탈 및 신용평가사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동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시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